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여성가족부 마이크로 사이트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글자크기

즐겨찾기 설정

즐겨찾기 선택즐겨찾기를 선택해주세요 (6개 선택 가능)

정책정보

  • 양성평등
  • 청소년
  • 가족
  • 인권보호
  • 정책자료실

민원·참여

  • 전자민원
  • 민원신청
  • 국민참여
  • 국민제안
  • 규제개혁
  • 사이버신고
  • 적극행정

정보공개

  • 정보공개
  • 법령정보
  • 예산정보
  • 정책실명제
  • 청렴경험나눔방
  • 통계
  • 소장•발간자료
  • 정부포상공개검증

알림·소식

  • 공지·공고
  • 보도·설명
  • 홍보자료
  • 캠페인

기관소개

  • 여성가족부는?
  • 조직·직원 안내
  • 장차관 소개
  • 국정과제
  • 주요업무계획
  • 찾아오시는길

유형별 서비스

  • 일자리정보
  • 교육정보
  • 상담창구
  • 시설찾기
  • 좋은부모 행복한아이
  • 한부모 가족
  • 세계한민족여성네트워크

정책뉴스

「공공부문 여성대표성 제고 계획」이행 실적 점검 결과

「공공부문 여성대표성 제고 계획」이행 실적 점검 결과 내용으로 담당부서,이름,전화번호,작성일 정보들을 조회해서 제공

「공공부문 여성대표성 제고 계획」이행 실적 점검 결과
담당부서 여성인력개발과 이름 안석규
전화번호 02-2100-6192 작성일 2022-03-22


「공공부문 여성대표성 제고 계획」이행 실적 점검 결과

- 주요 의사결정 분야 여성 참여 확대 지속 -

정부의「공공부문 여성대표성 제고」5개년(’18~’22) 계획에 대한 이행실적을 점검한 결과, 고위공무원 등 주요 의사결정 영역에서 여성 참여율이 지속적으로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여성가족부(장관 정영애)는 22일(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12개 분야의 공공부문 여성대표성 제고 계획 4년간(’18~’21) 추진성과’를 국무회의에 보고했습니다.

지난 4년간(’18~’21) 이행 실적을 보면, 주요 의사결정 직위에 해당하는 중앙부처 본부‧지자체 과장급, 공공기관 임원의 여성 비율*이 20%를 넘는 등 여성의 참여도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 ❶중앙부처 본부 과장급 : (‘18년)17.5%→(‘19년)20.8%→(’21년)24.4%

   ❷지자체 과장급 : (‘18년)15.6%→(‘20년)20.8%→(’21년)24.3%

   ❸공공기관 임원 : (‘18년)17.9%→(‘19년)21.1%→(’21년) 22.5%

특히, 고위공무원(10.0%)은 미임용 부처 해소*를 위해 ‘여성고위공무원 임용 태스크포스(TF)’ 운영, 인사교류 등 적극적 임용 노력으로 2022년 최종목표(10.0%)를 조기 달성하는 성과를 거뒀습니다.

* (미임용부처 감소) : (’18년) 10개→(’19년) 8개→(’20년) 7개→(’21년) 3개

지자체 과장급과 지방공기업 관리자는 2022년 목표를 상향조정했음에도 2021년에 목표를 조기 달성하는 등 여성대표성 제고 정책성과가 중앙에서 지방으로 확산되고 있습니다.

(공무원) 관계부처 합동 ‘범정부 균형인사 추진계획’을 수립(’19)하고, 국가․지방공무원 보직관리․임용 시 성별 등에 의한 차별금지를 제도화(’18~’20)하는 등 균형인사 추진 기반을 강화하여 여성 고위․관리직 임용을 확대하였습니다.


❶ (여성 고위공무원) : (’18년) 102명(6.7%) → (’21년) 160명(10%)

❷ (중앙부처 본부과장급 여성공무원) : (’18년) 311명(17.5%) → (’21년) 470명(24.4%)

❸(지방과장급 여성공무원) : (’18년) 3,631명(15.6%) → (’21년 잠정) 6,175명(24.3%)

 

 

(공공기관) 공공기관(공기업․준정부기관)은 ‘양성평등 임원임명 목표제’ 도입 근거를 마련(’18)하여 전면 시행(’19)하고, 각 기관별 5개년 여성임원 임명목표와 이행계획을 수립(’20~)하는 등 제도적 기반강화로 공공기관 여성임원 비율이 상승했습니다.


❶ (공공기관 여성임원) : (’18년) 647명(17.9%) → (’21년) 812명(22.5%)

❷ (공공기관 여성 관리자) : (’18년) 13,008명(23.8%) → (’21년) 21,682명(27.8%)

 

(국립대 교수) 국립 대학 교원 중 특정 성이 4분의 3을 넘지 않도록 노력하는 규정을 신설(’20)하고, 여성 교원 비율이 2030년까지 25% 수준에 도달할 수 있도록 연도별 목표비율을 구체화(’20)하였습니다.

※ (국립대 여성교수) : (’18년) 2,521명(16.6%) → (’21년) 2,943명(18.9%)

 

(정부위원회) 2018년부터 개선권고 대상(특정 성 참여비율) 기준을 변경(20%→40%)*하여 관리를 강화하고, 2017년 말(40.2%) 이후 법정 성별참여 기준인 40% 이상을 계속 유지하고 있습니다.

* (’17년까지) 20% 미만 위원회 → (’18년 이후) 40% 미만 위원회

※ (위촉직 여성참여율) : (’18년) 3,548명(41.9%) → (’21년) 3,765명(42.4%)

2021년 하반기 기준, 위촉직 위원 중 특정 성이 40% 미만인 위원회에 대해 심의를 거쳐 남성 참여율이 낮은 5개 위원회와 여성 참여율이 낮은 100개 위원회 등 105개 위원회에 개선을 권고했습니다.

2022년에는 목표 달성을 위해 관계부처와 협력하여 부문별 여성대표성 제고 정책을 차질 없이 지속 추진하고 실적 관리를 강화할 계획입니다.

정영애 여성가족부 장관은“여성 대표성 제고는 균형적이고 포용적 정책 결정을 도모하는 데에 매우 중요한 요소로, 지난 4년 동안 부처 간 긴밀한 협업과 적극적인 이행노력으로 정책성과가 중앙에서 지방으로 확산됐다.”라며, “공공부문 의사결정 직위의 성별균형 수준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주요국에 비해서는 여전히 낮은 수준이라 앞으로도 공공부문 여성 참여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추진해가면서 그 성과가 민간부문으로도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습니다.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정책뉴스의 이전글 다음글

정책뉴스의 이전글 다음글 목록을 조회해서 제공

이전글 여가부, 위기청소년 체계적 지원을 위한 중점사업 논의
다음글 여성가족부 웹사이트 구축 비용은 아이돌봄시스템, 위기청소년통합지원시스템 등 대국민 서비스 효율화를 위한 예산입니다

  • 부서 :
    여성가족부
    담당자 :
    관리자
    전화번호 :
    02)2100-6000